맨위로
    소통하는 시간 지역주민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이야기들을 확인해보세요.
    복지관이 하는 일 지역주민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이야기들을 확인해보세요.
    특화사업 지역주민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이야기들을 확인해보세요.
    부설사업 지역주민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이야기들을 확인해보세요.
    우리복지관 지역주민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이야기들을 확인해보세요.
게시판
제목 [서비스제공2팀] GKL사회공헌재단과 함께하는 청소년 진로멘토링 "꿈꾸는 대로" 3회기
작성자 강선우 작성일 17-08-03 19:33 조회수 94회
첨부파일

cdfa2de023405ba5689ced3d071c7a9b_1501756388_1879.JPG 


이번역은 서영대학교역입니다.

 

 

비가 부슬부슬 내리는 아침이지만 꿈을 향한 우리의 발걸음을 막을 순 없습니다. 복지관에 모여 서영대학교로 향하는 우리의 발걸음은 오늘도 힘찹니다.

 

3회기인 이번 시간에는 대학교를 방문하고 여러 가지 학과를 경험해보자라는 주제로 프로그램들을 준비 했습니다.

 

서영대학교에 도착하여 인사를 나누고 처음 방문한 곳은 비행기 안, 여러 사람들이 편안한 환경 속에서 여정을 즐길 수 있도록 돕는 항공서비스과였습니다. 방학 기간이라 직접 배우고 있는 학생들을 만나 볼 수는 없었습니다. 하지만 비행기 기내를 직접 가져다 놓은 모형에 앉아보고, 인사를 연습하고 화장을 하는 곳을 돌아보며 스튜어디스가 어떻게 준비되는 과정을 거치는 지를 조금이나마 알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그 다음으로 이어서 화장과 미용실에서만 볼 수 있었던 것을 경험할 수 있었던 뷰티아트과’. 여러 가지 엔진과 자동차가 있었던 자동차기계과’. 예비사회복지사들의 인터뷰를 볼 수 있었던 사회복지행정과’. 교실과 체력 단련실 조차 정갈하게 정리되어 있던 부사관과’, 여러 조리기구와 와인을 구경 할 수 있었던 호텔외식조리과등 수 많은 학과를 경험하고 체험 할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대학교를 방문한다는 것을 이렇게 좋아할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멘티들이 자기가 생각하던 것 외에 더 많은 것을 보고 생각 할 수 있게 되어 너무나 감사합니다.

 

비가 오는 날이었지만 굴하지 않고 쉼 없이 달린 기차가 오늘도 멈춰섭니다. 어떤 멘티들에겐 조금 가깝고, 어떤 멘티들에겐 조금 먼 대학교라는 곳을 방문해본 하루였습니다. 서로가 느낀 것은 조금씩 다르겠지만 그 모든 것이 소중했던 하루였습니다. 모두 수고했어!!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7-08-14 15:57:46 포토뉴스에서 이동 됨]

게시판
제목 [서비스제공2팀] GKL사회공헌재단과 함께하는 청소년 진로멘토링 "꿈꾸는 대로" 3회기
작성자 강선우 작성일 17-08-03 19:33 조회수 94회
첨부파일

cdfa2de023405ba5689ced3d071c7a9b_1501756388_1879.JPG 


이번역은 서영대학교역입니다.

 

 

비가 부슬부슬 내리는 아침이지만 꿈을 향한 우리의 발걸음을 막을 순 없습니다. 복지관에 모여 서영대학교로 향하는 우리의 발걸음은 오늘도 힘찹니다.

 

3회기인 이번 시간에는 대학교를 방문하고 여러 가지 학과를 경험해보자라는 주제로 프로그램들을 준비 했습니다.

 

서영대학교에 도착하여 인사를 나누고 처음 방문한 곳은 비행기 안, 여러 사람들이 편안한 환경 속에서 여정을 즐길 수 있도록 돕는 항공서비스과였습니다. 방학 기간이라 직접 배우고 있는 학생들을 만나 볼 수는 없었습니다. 하지만 비행기 기내를 직접 가져다 놓은 모형에 앉아보고, 인사를 연습하고 화장을 하는 곳을 돌아보며 스튜어디스가 어떻게 준비되는 과정을 거치는 지를 조금이나마 알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그 다음으로 이어서 화장과 미용실에서만 볼 수 있었던 것을 경험할 수 있었던 뷰티아트과’. 여러 가지 엔진과 자동차가 있었던 자동차기계과’. 예비사회복지사들의 인터뷰를 볼 수 있었던 사회복지행정과’. 교실과 체력 단련실 조차 정갈하게 정리되어 있던 부사관과’, 여러 조리기구와 와인을 구경 할 수 있었던 호텔외식조리과등 수 많은 학과를 경험하고 체험 할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대학교를 방문한다는 것을 이렇게 좋아할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멘티들이 자기가 생각하던 것 외에 더 많은 것을 보고 생각 할 수 있게 되어 너무나 감사합니다.

 

비가 오는 날이었지만 굴하지 않고 쉼 없이 달린 기차가 오늘도 멈춰섭니다. 어떤 멘티들에겐 조금 가깝고, 어떤 멘티들에겐 조금 먼 대학교라는 곳을 방문해본 하루였습니다. 서로가 느낀 것은 조금씩 다르겠지만 그 모든 것이 소중했던 하루였습니다. 모두 수고했어!!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7-08-14 15:57:46 포토뉴스에서 이동 됨]